세종대 공과대학, `2019 세종대학교 열린 토론 대회’ 진행

박수연 기자l승인2019.09.30 13: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유스라인 박수연 기자] 수능 위주 공부에만 길들여진 수험생들이 대학생이 되어서도 자유로운 토론에 대한 훈련이 부족한 경우가 많다. 세종대학교 공과대학은 지난 9월 24일 대양홀에서 ‘2019 세종대학교 열린 토론 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세종대 학생들의 토론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대회는 칼포퍼식 토론방식을 도입해 예선과 본선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예선에서는 19개의 팀이 참가해 경연을 벌였고, 4개의 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본선은 1부에서 3, 4위전이 치러졌고, 2부에서 결승전이 진행되었다. 3, 4위전의 토론 주제는 ‘전염병 백신의 특허권을 인정해야 하는가?’였다. 결승전의 주제는 ‘인공지능 로봇이 감정을 느끼게 된다면, 법적인 권리를 부여함과 동시에 법적인 책임을 져야 하는가?’였다.

이번 대회에서 1등은 ‘공합육’ 팀이 차지했다. ‘공합육’ 팀은 김동진(경영학과·18), 신현지(신문방송학과·17), 김지운(바이오자원공학과·13) 학생으로 구성되었다. 2등은 ‘엽떡과허니콤보’ 팀으로 최완희(신문방송학과·17), 윤소연(국제학부·19), 양혜원(국제학부·19) 학생으로 구성되었다. 3등은 ‘자낳토괴’ 팀, 4등은 ‘어쩌다’ 팀이 차지했다.

1등을 수상한 ‘공합육’ 팀의 신현지 학생은 “3주간 팀원들과 논제 토의와 모의 토론을 진행했다. 좋은 결과를 얻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많은 경연과 대회를 통해 나의 능력을 펼칠 수 있는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박수연 기자  usline513@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9길 67-4 (잠원동 10-31)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