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3·1운동 100주년 기념 ‘3·1운동과 북간도 기독교’ 심포지엄 개최

오소혜 기자l승인2019.03.05 16: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유스라인 오소혜 기자] 한신대가 민족을 살리고 독립을 쟁취하려 한 선진적 기독교의 실천을 재조명한다.     

한신대학교는 오는 18일 오후 6시 오산캠퍼스 샬롬채플관에서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3·1운동과 북간도 기독교’의 주제로 심포지엄을 주최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심포지엄은 한신대 교목실과 신학사상연구소가 주관하는 것으로 북간도 및 기독교 전문가 김재홍 사무총장(규암김약연기념사업회), 서굉일 교수(한신대 명예교수), 한강희 박사(낙산교회 담임목사, 한신대 외래교수)가 발제할 예정이다.     

이날 발제에 참여할 김재홍 사무총장은 김약연 목사의 증손자로 묻혀 있던 역사자료와 사진자료를 발굴해 북간도의 민족신앙을 재조명하는데 앞장서고 있으며, 서굉일 교수는 북간도 기독교 연구의 전문가로 일제강점기 기독교 신앙으로 민족을 살리고 독립을 쟁취하려고 한 북간도의 애국적 기독교 정신이 어떻게 한국의 진보 기독교와 한신대의 모태인 한국기독교장로회 등을 통해 이어졌는지 밝히고 있다. 또한 한강희 교수는 특별히 북간도 기독교가 운영하던 학교의 교재들을 중심으로 북간도 기독교 교육기관이 어떻게 식민지 교육을 극복하고 민족을 살리는 애국적 교육을 시행했는지 연구하고 있다.     

이번 심포지엄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한신대학교 교목실 및 한신대학교 신학사상연구소 주관으로 개최하는 것으로 기독교 신앙으로 민족운동, 독립운동을 이끌어 온 북간도 명동의 크리스천들의 진보적 운동과 제국주의 압제 하에서도 신앙으로 민족을 살리고 독립을 쟁취하려 한 선진적 기독교의 실천을 재조명할 예정이다.

 

 

 

 

 


오소혜 기자  sohye@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소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