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대 Wel-Tech 사업단, 독일 단기해외연수 실시

곽다움 기자l승인2018.07.02 10: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곽다움 기자] 강남대가 미래지향적 특성화 학문 분야의 교육 향상을 위한 해외연수를 실시한다.

강남대학교는 최근 Wel-Tech(Welfare Technology)기반 융합복지 전문인력 양성 사업단(이하 Wel-Tech 사업단)이 융복합 교육의 강화를 위한 독일 단기해외연수를 실시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강남대 사회복지학부, 컴퓨터미디어정보공학부, 소프트웨어응용학부, 초‧중등특수교육과 학생 20명과 교수 3명으로 구성된 이번 단기해외연수단은 6박 8일 일정으로 지난 23일 출국해 독일 복지기술 개발 기관과 서비스 현장을 방문했다.

Wel-Tech 사업단은 도르트문트 공과대학교(TU Dortmund University) 재활학부(School of Rehabilitation Sciences)와 협력기관인 FTB(Forschungsinstitut Technologie und Behinderung i.e. Research Institute Technology and Disability)를 방문해 독일 Wel-Tech의 서비스 제공 실태와 가능성을 확인했다.

또한 노동기술 연구소(Institute for Work and Technology)를 방문해 독일 Wel-Tech 연구 및 정책에 대해 살펴보고, DASA상설전시관(DASA Working World Exhibition)에서 독일 Wel-Tech 제품 개발 실태 및 산업화 전망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독일 단기해외연수는 독일의 Wel-Tech 관련 정책기관, 개발기관, 서비스기관들에 대한 다면적 방문을 통해 Wel-Tech 관련 선진국인 독일의 기술 정보를 습득하는 계기가 됐다.

임정원 강남대 Wel-Tech 사업단 단장은 “이번 연수는 독일의 Wel-Tech 기기 개발과 서비스 상황에 대한 이해를 통해 우리 대학의 사업 방향 및 아이디어를 모색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향후 우리나라 Wel-Tech 정책을 주도적으로 제안하는 Wel-Tech 전문가 양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남대는 사회사업 분야 및 특수교육, 신학교육의 명문대학으로 교육부에서 운영하는 '2016년 대학 특성화사업(CK)' 대상학교로 선정됐다. 강남대학교의 ‘웰 테크(Wel-Tech)기반 융합복지 전문인력 양성 사업단’은 Wel-Tech 기반 의사소통 • 네트워크 지원 능력을 갖춘 융합복지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2018년까지 CK특성화 사업을 추진 할 예정이다.


곽다움 기자  dawoom@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다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8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