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박성용 (주)굿윌헌팅 대표이사 초청 창업과 기업가정신 특강 성료

곽다움 기자l승인2017.11.14 09: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곽다움 기자] 세종대가 창업과 기업가정신 특강을 성황리에 마쳤다.

세종대학교는 지난 8일 박성용 ㈜굿윌헌팅 대표이사를 초청해 ‘스타트업은 사람이다’라는 주제로 창업과 기업가정신 특강을 진행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박 대표는 서울대 석사과정을 마친 후 SK계열사에서 회사생활을 하다가, 자신의 회사를 세우겠다고 결심했다. 머지않아 박 대표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분야 글로벌 기업을 목표로 ㈜굿윌헌팅을 설립했고 대한민국 2016 대한민국 모바일 어워드와 중소기업청장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굿윌헌팅 설립 배경을 설명한 후 박 대표는 “여러분의 나이를 하루로 환산하면 몇 시일까요?”라는 질문을 던졌다. “20살은 오전 5시 20분, 30살은 오전 8시, 즉 여러분은 무엇이든 도전할 수 있는 나이”라며 세종대 학생들에게 도전정신을 갖기를 당부했다.

박 대표가 건강에 적신호가 켜진 후 자신이 진정으로 하고 싶은 일을 생각해보았을 때 그것이 창업임을 깨달았다고 한다. 그는“갑상선에서 물혹이 발견돼 검사 결과를 기다리는 1주일 동안, 죽기 전 가장 해보고 싶었던 창업에 도전했다.”며 창업에 뛰어든 이유를 말했다.

그는 창업 하우를 육하원칙으로 설명했다. 육하원칙 중 ‘누구’와 함께, ‘무엇’을 만들건 지를 특히 힘주어 말했다. “아무리 천재라도 혼자서는 해낼 수 없다.”며 창업에 있어서 ‘사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칠정(七情)과 희노애락애오욕(喜怒哀樂愛惡欲) 등 인간의 기본적인 감정을 충족시키는 사업을 할 때 성공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박 대표는 “글로벌 회사로 약진한 수많은 기업이 처음부터 위대해지고자 했던 기업은 거의 없다. 창업 비용을 정부나 학교 등으로부터 지원받아 장기전으로 창업에 학생들이 도전한다면 분명히 성공할 수 있을 것이다.” 라며 용기를 북돋아주었다.

마지막으로 박성용 대표는 “남들이 다 가는 대기업 취직에만 몰두하지 말고 우리나라가 인구절벽에 있는 것만큼 청년 스스로가 직접 창업하여 일자리를 만들고 사회에 기여해야한다”고 청년들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며 특강을 마쳤다.


곽다움 기자  dawoom@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다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7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