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문위 국감, 최순실 딸 대입 특혜의혹 쏟아져

Uslinel승인2016.10.05 15: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향신문]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28일 교육부 국정감사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 최순실씨의 딸 정유연 씨(20)의 이화여대 입학 과정과 학점 취득 과정에서의 특혜 의혹이 집중 제기됐다. 교육부 국감은 지난 26일 실시될 예정이었으나 새누리당의 국감 보이콧으로 이날로 연기됐다. 이날도 여당은 불참했다.


Usline  news@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Usline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동대문구 신설동 114-26번지 남양빌딩 302호   |  대표전화 : 02-2275-2495  |   사업자등록번호 : 201-16-42114  |  대표 : 박병수
Copyright © 2017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