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창업교육 운영사업 주관기관 선정

오소혜 기자l승인2019.10.22 14: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유스라인 오소혜 기자] 목원대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상호협력해 실전적인 창업교육을 할 예정이다.

목원대학교는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에서 시행하는 2019년 SW융합클러스터 사업의 ‘창업교육 운영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ICT융합 분야에 특화된 창업자 발굴 및 창업교육 프로그램으로서 보다 실질적인 사업기획 및 벤처창업 비즈니스모델 구축과 트렌드 분석 등을 바탕으로 한다.

ICT, 콘텐츠, 미디어, 문화예술 분야 창업교육에 특화된 목원대의 우수한 역량과 연계해 보다 실전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진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목원대는 그동안 대학생 창업아카데미, SK청년비상(飛上), 멘토링플랫폼, 웹툰창작센터 등 다수 정부·지자체 주관의 ICT융합 창업교육 지원사업 선정을 통해 전문적인 역량을 쌓아 왔다.

2019년 창업교육 운영사업은 총 2차에 걸쳐 진행된다. 1차 교육은 창업붐 조성 및 기본적인 역량과 실전형 빌드업 교육으로 이뤄지며, 2차 교육은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ICT 융합의 결과물 도출을 위한 실전형 혁신 교육과정으로 운영된다. 2차 교육까지 수료한 경우 실전 창업경진대회에 출전, 최종적인 결과물에 대해 평가받게 된다.

특히 교육과정의 주 강사진은 미국 국립과학재단(NSF)의 I-Corps 린스타트업 연수를 거친 전문가들로 실전형 린스타트업 교육방식이 적용된 효과적인 강의를 선보인다. 린스타트업이란 아이디어를 시제품으로 제조한 뒤 시장의 반응을 통해 제품을 혁신하는 벤처 경영전략이다.

목원대가 보유한 다양한 창업교육 인프라와의 연계도 마련하고 있어 단순히 이론교육에 그치지 않고, 우수 아이디어에 대해 사업화 지원, 창업보육센터 입주 등의 다양한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정철호 산학협력단장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ICT, 콘텐츠 분야 지원정책과 목원대의 전문화된 창업교육 역량이 상호 결합되어 보다 실전적인 창업교육이 이뤄질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 사업이 지역의 벤처창업 생태계 구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공헌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소혜 기자  sohye@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소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9길 67-4 (잠원동 10-31)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