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댓글 총 8
넌 뭐니?

광운대가 비리가 없이 컸다면 오늘날 포항공대가 부럽지 않았을텐데... 학교발전보다는 학교법 작자들이 개인적 영달과 호위호식에만 눈이 팔려온 결과가 오늘날 광운대 꼬락서니다. 학교법인의 교육적 진정성이 얼마나 중요한 지를 그대로 보여준다. 총장은 법인에 바짝 붙어 대학본부의 제기능보다는 연명하고 있다는데... 참 한심스럽다. 어디가서 교육자, 교수 운운하지 마라?

2019.10.09 14:38

비마상

광운대 교직원들은 모두 공범이다. 조무성, 조선영, 이희원이가 학교의 발전보다 다른 곳에 신경을 더 많이 쓰는 그 이유를 알고서도 그냥 묵인하고 있으니 공범집단이 아니고 뭐겠는가?

2019.10.09 14:32

pbs1239

광운대 법인 주인 니들이 이 대학을 진정으로 발전시키려는 작자들 맞냐?
만약에 니들이 맞다고 주장한다면 내가 니들의 술수를 다 꺼내겠다. 광운대 조선영, 니 엄마 이희원 폐악질 그만하라고 해라. 만약에 그렇지않으면 너는 죽는다. 봐라.

2019.10.09 00:34

이정수

사학비리 운운하지만 대한민국은 사립대학 공화국이고, 아무도 손대지 못합니다...3대 4대 대를 이어서 사립대학 총장직을 세습하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입니다. 사학비리 제보 운운하면서 장난만 치다가 금방 꼬리 내립니다.. 보셔요...이 말이 맞는지 안맞는지...사학적폐 해결은 100년이 지나도 불가능합니다.

2019.10.05 16:18

이정수

사학비리 운운하지만 대한민국은 사립대학 공화국이고, 아무도 손대지 못합니다...3대 4대 대를 이어서 사립대학 총장직을 세습하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입니다. 사학비리 제보 운운하면서 장난만 치다가 그만 두게 됩니다....보셔요...이 말이 맞는지 안맞는지...사학적폐 해결은 불가능합니다. 100년이 지나도 불가능합니다.

2019.10.05 16:16

들불처럼 타 올라라

광운대 여러분들 다 읽으셨나요? 저도 읽고서는 조 전 이사장 생각이 가장 먼저 스치던데...
왜 그런지 그 연유는 모르겠네요. ^^ 하여튼, 오늘 하루도 광운가족 여러분 힘내서 일하자고요. 언제 이 학교를 조 씨 일가가 유지해왔나요? 죽으나, 사나 먹고 살아야 하는 광운대를 직장으로 둔 우리들이죠. 누구 몇몇 에게는 이 대학이 빼서 쓰면 또 또 채워지는 화수분 같을 겁니다.

2019.10.04 11:20

노원구 삼살개

교육부가 사학비리 척결을 내세웠으면 제대로 해야 한다. 아슬아슬 잘 넘어온 대학이 광운대라고 본다. 대학법인은 불알 두 쪽인데 조선영 이사장의 엄마는 명품 아니면 상대를 안 한다는 이야기가 들린다. 광운대 앞에서 오랫동안 장사한 덕에 이 대학에 대해서는 나도 빠끔이다.

2019.10.04 01:37

노원구 삽살개

이 문제가 이제 터지는군요... 광운대는 비리의혹이 첩첩산중이다. 조무성 전 이사장이 입학부정으로 돈 해쳐먹고 미국으로 토꼈다가 귀국과 학교복귀로 가장 먼저 한 일이 또 비리였던 대학이다. 이 대학 징그럽다. 지금은 그의 딸 조선영 씨가 이사장인데 이 사람은 아무 것도 몰라 지 엄마가 수렴청정한다. 기사보니까 종합감사 받는다던데 받았는지 모르겠다. ^^

2019.10.04 01:33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