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입시] 서울 주요대학 수시모집 마감…한·의예과 강세
[U's Line 곽다움 기자]서울 주요대학 수시모집이 13일에 마감된 가운데 성균관대 의예과 256대 1, 경희대 한의예과 217대 1로 최고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서울대서울대는 1739명을 모집하는 일반전형에 모두 1만5546명이 지원해 ...
곽다움 기자  2017-09-14 00:00
[입시] [수시모집지원] 내신 3~4 등급, 5~6등급이 많이 지원하는 대학과 전형
[U's Line 김하늬 기자]진학사어플라이가 약 12만 건의 모의지원(7월 12일~8월 18일) 결과를 토대로 내신 중위권 학생들의 수시지원 경향을 밝혔다.진학사 모의지원 결과에 따르면 내신 3~4등급 학생들이 가장 많이 지원하는 대학은 △가...
김하늬 기자  2017-09-12 02:05
[입시] 수원대, 2018학년도 수시원서 11~15일 접수
[U’s Line 오소혜 기자]대학구조개혁평가 후속 맞춤형 컨설팅 2차년도 중간이행 점검에서 재정지원제한이 완전 해제된 수원대가 2018학년도 수시모집을 공격적으로 펼치고 있다. 우선 원서 접수기간은 오는 11일(월)부터 15일(금)까지며, 서류제출마...
오소혜 기자  2017-09-09 16:15
[입시] 고교생 50% “학생부종합전형 취지 맞지 않는다”
[U's Line 오소혜 기자]고교생 50%는 수시모집 학생부종합전형(학종)이 사교육을 부추기고, 스펙쌓기를 조장하는 등 본래 제도의 취지에 맞지 않게 운영되고 있다는 설문결과가 나왔다.한편 최근들어 교육부에서 2018년부터 굳이 수시모집 학종...
오소혜 기자  2017-04-02 23:16
[입시] 서울 주요 11개 대학 올해 수시 모집정원 1170여명 증가
[U's Line 왕진화 기자]서울시내 주요 11개 대학이 올해 선발하는 수시모집 정원이 지난해보다 1170여명 늘어난 총 2만5939명으로 집계됐다.이는 2017학년도 모집정원보다 4.7% 늘어난 것으로 이들 대학 수시모집 비율은 73.4%로...
왕진화 기자  2017-03-09 02:05
[입시] 오는 25일까지 전국에서 161개 대학 9,749명 추가모집
[U's Line 김하늬 기자]전국 161개 대학이 오는 25일까지 2017학년도 추가모집 원서접수와 전형을 실시하며 의대, 치대 등 의학계열도 9개 대학에서 13명을 모집한다.19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에 따르면 전국 161개 대학이 총 9,74...
김하늬 기자  2017-02-19 19:11
[입시] ‘불수능’ 탓에 정시 모집인원 크게 늘었다
[U's Line 이경희 기자]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의 2017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가 2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이들 대학의 수시모집 미충원 인원이 지난해보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불수능'으로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
이경희 기자  2017-01-02 13:07
[입시] 대학, 올해 전형계획 3천600여건 변경
대학들이 올해 들어서만 대입전형 계획을 3천600여 건이나 변경해 입시생들에게 큰 혼란을 주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정부의 재정지원사업 신청을 위해 대학들이 학과 통폐합 등 수시로 구조조정에 나서면서 입시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입된 대입 3년 ...
U's Line  2016-10-04 00:21
[입시] 서울 주요대학 수시모집마감 “대부분 경쟁률 하락”
[U's Line 김하늬 기자]고려대, 서강대, 성균관대 등 서울 지역 주요 대학들이 21일 2017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가운데 의예과 등 일부 인기 모집단위는 수백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기도 했지만, 대부분 대학이 지난해보다 경...
김하늬 기자  2016-09-21 23:12
[입시] 서울대 9.34대 1, 연세대 의예과 103대 1 … 8개 대학 수시원서접수 마감
[U's Line 이경희 기자] 서울대와 연세대, 홍익대 등 8개 대학이 2017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19일 마감했다. 이들 대학의 수시 경쟁률은 지난해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서울대는 이날 오후 6시 원서접수 마감 결과 1672명을 모...
이경희 기자  2016-09-20 10:23
[입시] "추석연휴 낀 수시원서 접수, 마감날짜 유념하라"
[U's Line 문유숙 기자] 올해 대학입시에서는 수시모집으로 70% 이상을 선발한다. 그만큼 중요도가 커진 수시 원서 접수가 4년제 대학의 경우 12일부터 시작됐다. 특히 올해 수시 원서접수는 추석연휴를 끼고 진행되기 때문에 집중이 더 필요...
문유숙 기자  2016-09-13 01:34
[입시] 내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지원자, 6년만에 최대 감소
내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지원자가 6년 만에 가장 큰 감소폭을 기록할 전망이다.11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 따르면 오는 11월17일 치러질 2017학년도 수능 응시원서 접수 결과 60만5천988명이 지원, 2016학년도 63만1천187명보다 4.0%가 감...
Usline  2016-09-11 20:51
[입시] 교육부, 28개 대학 논술분석결과 이달 발표…‘선행사안 중대할 경우’ 신입생 모집 금지
[U's Line 왕진화 기자]교육부가 선행사안이 중대할 경우엔 더 이상 학생을 모집할 수 없도록 하겠다는 초강수를 밝혔다. 경우에 따라서는 재정지원사업 등에서 불이익을 주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교육부는 6일 2016학년도 입시 논술고사를 ...
왕진화 기자  2016-07-07 00:52
[입시] "'학생부종합전형' 문제점 최소화하자"…고교-대학 논의자리 마련
[U's Line 김하늬 기자]비중이 대폭 확대된 '학생부 종합전형'(학종)으로 인한 혼란을 최소화해보자는 고교 교사와 대학의 논의가 마련된다. 대학입학처장과 고교 교사들이 함께 토론하는 자리다. 15일 오후 2시 한양대 백남음악...
김하늬 기자  2016-06-13 11:14
[입시] 프라임사업 대학, 대입 문·이과 교차지원 허용
산학연계 '프라임 사업' 대학들 "전체 정원 80%에 구분 없애"[U's Line 김하늬 기자]정부의 '프라임 사업(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에 선정된 21개 대학이 올해 치러질 대학 입시에서 전체 모집 정원의...
김하늬 기자  2016-06-06 22:46
[입시] 대학입학 후 전공선택 '통합선발', 약(藥)인가, 독(毒)인가?
순수학문 등 기피 부작용 우려도…이화여대·한성대 계획 발표, 타 대학도 고려[U's Line 김하늬 기자]대학 정시모집에 ‘통합선발’ 움직임이 일고 있다. 통합선발은 대학이 문·이과 계열에 상관없이 신입생을 선발하는 것을 의미한다....
김하늬 기자  2016-05-27 16:12
[입시] 교육부 “이달말 학생부종합전형 개선방안 수렴” 토론회
[U's Line]주요대학일수록 입학전형의 큰 축으로 부상하는 학교생활기록부종합전형(학종)에 대한 찬반 논란이 확대되면서 교육부가 이달에 토론회를 열어 대학·교사·학부모 등의 의견수렴을 하기로 했다.9일 교육부 관계자는 “학종에 대해서 사회적 ...
Usline  2016-05-10 01:59
[입시] 건국대, '바른입시' 2016 입시결과 공개
[U's Line 왕진화 기자]건국대가 25일 수험생과 학부모의 입시 지원에 도움을 주기 위해 작년에 이어 2016학년도 수시와 정시 입시결과를 입학처 홈페이지에 공개했다.이번에 공개된 입시결과는 ▲수시·정시 모집단위별 경쟁률 ▲수시 최종등록자...
왕진화 기자  2016-04-26 02:45
[입시] 서울 일반고 학생, 문·이과 선택수업 가능해진다
앞으로 서울 일반고 학생들은 문·이과 중심의 과목 선택에서 벗어나 자신이 원하는 과목의 수업을 들을 수 있게 된다.서울시교육청이 오는 2학기에 시범도입하겠다는 ‘일반고 선택 교육과정 운영 혁신방안’의 ‘개방-연합형 종합 캠퍼스 교육과정'은 학생...
Usline  2016-04-20 12:58
[입시] ‘수시 학생부’ 제2의 본고사 됐다
[U's Line 김재원 기자] 현재 고등학교 2학년들이 치를 2018년 입시에서 서울 주요대학들이 정원의 80% 이상을 수시모집으로 뽑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능비중이 줄어드는 대신 학교생활기록부와 심층면접 비중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교육당국...
김재원 기자  2016-04-03 23:33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7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