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7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입시] [경기대 수시특집]지성·인성을 겸비한 ‘올바른 참인재 양성’의 시작, 경기대
경기대학교는 1947년 진(眞) · 성(誠) · 애(愛)의 건학 이념을 바탕으로 설립돼 올해 개교 71주년을 맞이한다.‘ALL BARUN(올바른) 참인재’ 양성을 목표로 학생들이 바른 품성과 지성을 겸비해 사회에 필요한 일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방...
오소혜 기자  2018-09-11 16:55
[입시] 유은혜 내정자 평소 ‘학생부교과전형 50% 확대’ 주장 대입정책변화 부를까
[U's Line 유스라인 오소혜 기자]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내정자의 평소 대입정책이 학생부종합 교과전형 50% 이상 확대에 소신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입시정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가 관심이 될 전망이다.유은혜 내정자는 교육문화...
오소혜 기자  2018-09-04 01:03
[입시] [수시특집] 충북 신 성장 산업 발맞춘 4차 산업혁명 시대 인재 양성, 청주대
청주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미래사회 인재상인 창의성과 탁월함을 지닌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신규학과 개설 등 새로운 교육과정 창출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특성화와 차별화만이 미래 사회 경쟁력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청주...
오소혜 기자  2018-08-29 13:08
[입시] 교육부 '정시모집 30% 권고안' 놓고 "상당한 영향 vs 큰 영향 없다" 설왕설래
[U's Line 유스라인 오소혜 기자]오는 2022학년도 대학입시 정시비율을 30% 이상으로 확대하라는 교육부 권고안이 발표된 가운데 서울소재 주요대학들은 “쉽지 않지만 따를 수밖에 없지 않겠냐”는 의견을 내놓아 이에 따라 상위권 2~3000...
오소혜 기자  2018-08-19 02:02
[입시] [입시]‘기회균형선발’ 4년제大 진학자 10.4%…청년실업 영향 창업기업 24.9%↑
[U's Line 김하늬 기자]기초생활수급자나 특성화고 출신 대상으로 한 ‘기회균형선발’전형으로 4년제 대학에 지난해 진학자수가 전체 모집정원의 10%를 넘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극심한 취업난으로 구직에 나서기보다 창업으로 방향을 선회한 대...
김하늬 기자  2018-07-02 03:01
[입시] [현장]6·13 당선교육감 17명중 13명 “수능전형 정시확대 반대” 입장 밝혀
[U's Line 김하늬 기자] 6·13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17명 시·도 교육감중에서 13명이 수능위주 정시전형 확대에 반대한다는 의견을 나타낸 것으로 조사됐다. 이로써 향후 정시확대 정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전국진로진...
김하늬 기자  2018-06-19 22:29
[입시] 강남구 대학진학률 서울서 9년째 꼴찌…서울 일반계고 전국 17개 시·도중 최하위
[U's Line 오소혜 기자]교육열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강남구 대학진학률이 올해도 서울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진학률은 역대 최저 수준이다.학교정보 제공사이트 학교알리미에 공시된 2018년 지역별 대학진학률에 따르면 올해 강남...
오소혜 기자  2018-06-03 20:33
[입시] 주요 15개대 2019학년도 수시선발 42.7% 수능최저학력 반영
[U's Line 곽다움 기자]주요 15개 대학의 2019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수능최저학력 적용비율이 42.7%로 집계됐다.17일 진학사에 따르면 2019학년도 대입에서 주요 대학 15곳이 수시 모집인원 3만1709명 중 42.7%에 해당하는 ...
곽다움 기자  2018-04-18 02:58
[입시] “2022학년도 대입시안, ‘대학별 고사’와 ‘원점수 기재’로 압축”
[U's Line 박병수 기자]교육부가 11일 국가교육회의에 보낸 대입 개편시안, 국가교육회의 이송안은 여러 경우수가 조합돼 다양한 입시모델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은 불완전한 형태, 또한 수능 절대평가의 전면적 확대를 예고하고 있다는 점에서 수험...
박병수 기자  2018-04-12 00:04
[입시] “수능 절대평가제 추진하면서 정시모집 확대는 임시방편"
[U's Line 김하늬 기자]교육부의 최근 정시 모집비율 확대 정책은 교육부의 또 다른 추진 정책인 수능 절대평가제와 크게 상충하기 때문에 교육부의 정시모집 확대 정책은 임시방편일 수밖에 없다는 의견이 제기됐다.안선회 중부대 진로진학컨설팅학과...
김하늬 기자  2018-04-10 23:09
[입시] 월간 진로적성, '나의 진로고민 극복 공모전' 수상작 발표
[U's Line 곽다움 기자]대학사회 종합지 U's Line 자매매거진 이 창간5주년을 맞아 개최한 ‘나의 진로고민 극복 공모전’에 응모한 150여 편에서 대상(大賞) 등 9개 수상작품이 발표됐다. 심사위원회가 6일 발표한 수상작품에는...
곽다움 기자  2018-04-09 01:51
[입시] [속보]서울 주요대학, “수능 최저학력기준 폐지 반대”로 가닥
[U's Line 김하늬 기자]교육부의 2020학년도 수능 최저학력기준 철폐요구에 서울 주요대학들이 반대 입장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져 향후 교육부 대응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3일 고려대 고위 관계자는 "2020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수능 ...
김하늬 기자  2018-04-04 15:56
[입시] “정시모집 확대, 2021학년도에 30%선 안 넘는다”
[U's Line 곽다움 기자]최근 교육부가 줄곧 수시모집 위주로 펼쳐 온 대입정책에서 수능 정시모집 확대한다고 밝혔지만 2021학년도에서 정시모집이 30%선을 넘지는 않을 것이라는 입시 전문가들의 전망이 나왔다.관심은 정시모집 비율이 어느 정...
곽다움 기자  2018-04-03 19:02
[입시] 연세대, “정시모집확대·수시전형 수능최저학력 기준폐지” 교육부 요구 수용
[U's Line 곽다움 기자] 연세대가 올해 고교 2학년 학생들이 응시하는 2020학년도 대입에서 정시모집 인원을 전년대비 12.4% 늘어난 33.1%(1136명)를 선발해 정시모집이 전체 모집인원에서 1/3이 수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
곽다움 기자  2018-04-02 00:00
[입시] ‘수시·수능최저학력 폐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대학들
[U's Line 김하늬 기자]대학들이 이달 말까지 2020학년도 대입전형계획에 대한 교육부 보고를 앞둔 가운데 ‘수시 수능 최저학력 기준폐지’ 여부를 놓고 시름에 빠졌다.대학들이 ‘수능 최저학력 기준폐지’ 여부를 놓고 시름에 빠진 이유는 교육...
김하늬 기자  2018-03-26 02:57
[입시] [대입]“‘학종, 출신고교 블라인드 면접’ 아무 소용없다”
[U's Line 곽다움 기자]올해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서 공정성 제고 방침으로 ‘출신고교 블라인드(비공개) 면접’을 유도하는 대학에는 배점 4점을 부여한다는 교육부 계획에 대해 반대급부로 상위권 대학에 유리한 항목으로 작용할 것이라...
곽다움 기자  2018-03-07 04:02
[입시] [토론현장]학생부종합전형과 수학능력고사, 누가 공정한가
[U's Line]23일 오후 서울 서부교육지원청에서 열린 ‘제4차 대입정책포럼’은 올해 중3이 치르는 2022학년도 대입제도 개편을 위해 마지막으로 현장의견을 수렴하는 자리였다. 교육부는 지난해 12월부터 세 차례에 걸쳐 대입제도에 대한 포럼...
U's Line  2018-02-24 01:46
[입시] 교내수상·자율동아리 활동, 학생부에 못 적는다
[U's Line 곽다움 기자]교육부가 고교 학교생활기록부에 교내 수상경력과 자율동아리 활동, 소논문 실적을 기재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내용이 포함되는 학생부 개선안을 이르면 3월말 대학입시 종합개편 시...
곽다움 기자  2018-02-07 00:54
[입시] 수능개편 시안 3월 발표, '절대평가안' 국가교육회의로 넘길 계획
[U's Line 김하늬 기자]교육부가 오는 8월 수능 절대평가를 비롯한 대학 입시개편안을 발표하기 위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 중이다. 수렴된 시안을 3월 말까지 만들어 국가교육회의에 넘긴다는 계획이다.서울 등 수도권 주요 대학이 당장은 절대평가...
김하늬 기자  2018-01-28 18:44
[입시] “미등록 정원 정시이월, 선발인원 확인 필수”
[U's Line 사회팀]서울대·연세대·고려대 등 상위권 대학에서 전년보다 수시 합격자 미등록이 늘어 추가합격자도 따라 늘었지만 수시 이월인원이 늘어날 확률이 높아져 원서접수에 앞서 선발인원을 반드시 확인해 볼 것을 전문가들이 강조하고 나섰다....
Usline  2018-01-02 00:52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8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