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7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 [글로벌]中 대학, 수강신청 여대생에 순결맹세 강요
중국의 한 대학이 수강신청을 하는 여대생들에게 순결 맹세를 강요해 논란이 일고 있다고 영국 BBC 방송이 9일 보도했다.중국 시안(西安)에 있는 한 대학은 ‘후회 없는 젊음’이라는 강의를 수강하는 여대생들에게 순결맨세를 하고 ‘순결 맹세카드’ 소지를 ...
Usline  2015-11-10 22:58
[국제] [글로벌]"中 세계적 대학 육성·이념교육 강화 딜레마 직면"
중국 당국이 고등교육 기관 내 이념교육 강화와 세계적 교육기관 육성 목표 달성이라는 딜레마에 직면했다는 보도가 나왔다.중국 국무원은 최근 공개한 '세계일류 대학·일류 학과 건설 추진 방안'에서 2020년까지 일부 대학이 세계 일류 대열에...
Usline  2015-11-10 01:48
[국제] 일본 대학·기업, 인문학 축소 반발…"인문 경시, 국가근저 흔드는 것"
일본 대학들이 정부의 인문·사회계열 구조조정 방침에 강력하게 반발하고 있다.신슈(信州)대, 고치(高知)大 등 일본 내 17개 지방 국립대학의 인문·사회계열 교수들은 지난 26일 문부과학성을 방문, 인문·사회계열 구조조정 방침에 대해 항의하고 공동성명을...
김재원 기자  2015-10-27 15:38
[국제] [국제]유가하락으로 미국대학 기부금 모금 ‘찬물’
유가하락으로 석유 재벌이 지갑을 닫음에 따라 기부금의 상당 부분을 이들에게 의지하던 미국 대학이 운영에 직격탄을 맞았다.19일(현지시간) AP 통신에 따르면 국제 유가가 2014년 여름 이후 종전 대비 50% 이상 급락하고 이런 추세가 내년에도 이어질...
Usline  2015-10-20 15:27
[국제] [국제]日대학, 아베정권 비판 시험문제 학교-교수 공방
일본의 한 대학에서 아베 정권을 비판하는 내용을 담은 시험문제가 출제 돼 논란을 빚고 있다.논란을 야기한 문제는 일본 사립 방송대학 객원교수인 사토 야스히로(佐藤康宏·60) 도쿄대 교수가 지난 7월 방송대 일본 미술사 시험에서 출제한 것이다. 사토 교...
Usline  2015-10-20 15:06
[국제] [World]Why We Should Fear University, Inc.
Here at Purdue University, where I recently completed my Ph.D. in English, we have a little garden on the far west side of our enormous camp...
Usline  2015-10-19 00:08
[국제] [글로벌]미, 졸업후 최고 연봉대학 MIT…저소득층 배려 ‘하버드’ 최고
졸업 후 연봉을 가장 많이 받는 대학은 9만1600달러를 기록한 MIT로 조사됐다. 또 저소득층 학생들이 가장 적은 학비로 졸업할 수 있는 대학은 하버드대였으며 이 대학은 연소득 4만8000달러 이하 저소득층 가정 학생에게 연간 3386달러 학비만 부...
Usline  2015-09-17 17:02
[국제] [글로벌]미 오바마, 대학별 성과표 직접 공개한다
미국 정부가 대학 졸업이후 10년 동안 받은 대학별 졸업생 평균 연봉과 졸업생 학자금 빚 상환내용 등을 중심으로 하는 대학별 성과표(College Scorecard)를 국세청의 자료를 이용해 공개한다고 오바마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라디오 주례 연...
박병수 기자  2015-09-13 23:04
[국제] [글로벌]日 재계단체 "대학 인문·사회계열 무분별한 축소 안 된다"
한국의 전경련과 비슷한 재계 조직인 일본 경단련(經團連)이 국립대 인문·사회학부의 무분별한 구조조정에 반대했다고 이 10일 보도했다.경단련은 9일 발표한 성명에서 "대학·대학원에서는 유학 등 다양한 체험 활동을 통해 문화와 사회의 다양성을 이해하는 것...
Usline  2015-09-11 00:39
[국제] [글로벌]칭화대 사업수익 3조2500억원, 중국 최고 수익 대학
중국에서 가장 돈이 많은 대학은 '칭화대'인 것으로 조사됐다.중국 경제매체 재경망(財經網)은 24일 중국 주요대학 76곳이 발표한 2014년 결산 보고서를 검토해 '부자대학' 순위를 발표했다.칭화대가 결산액 기준 175억6...
Usline  2015-08-25 00:12
[국제] [글로벌]일본 대학 구조조정…"국립대 43%, 문과학부 폐지나 정원이동"
일본 문부과학성(한국의 교육부에 해당)은 절반에 가까운 국립대 문과학부를 폐과하는 구조조정을 단행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요미우리신문이 일본 국립대 86개교 총장을 상대로 벌인 설문조사에서 문과계열 학부가 설치된 60개 학교 가운데 후쿠이(福井)대와...
Usline  2015-08-24 14:31
[국제] [글로벌]일본 대학가 '아베 집단자위권법안 반대' 확산
일본 아베 신조(安倍晋三) 정권이 추진 중인 '집단 자위권 법안(안보 관련 11개 법률 제·개정안·이하 법안)'에 반대하는 움직임이 일본 대학가에서 확산하고 있다.'안보 관련 법안에 반대하는 학자의 모임(이하 학자의 모임)'...
Usline  2015-08-23 19:22
[국제] [글로벌]중국 무분별 미국유학행 중도 탈락 8000명
미국행 중국유학생이 최근 6년간 4.5배가량 급증해 2013~14년 학기에는 27만4400여명까지 치솟았다. 미국 대학에 유학 중인 외국 학생 중 31%가 중국인인 것으로 조사됐다.CNN방송은 11일 미국 대학에 유학 오는 중국인 학생이 급증하고 있지...
Usline  2015-08-13 02:16
[국제] [글로벌]'미국판 반값등록금'…힐러리, 400조원 학자금 개선 투입공약
미국 민주당의 유력 대선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미국 사회의 고질병인 학자금 대출 부담을 줄이기 위해 400조 원의 재정 투입 구상을 내놓기로 했다고 뉴욕타임스(NYT)와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 외신들이 9일 보도했다.선거캠프 관계자가 미...
Usline  2015-08-10 22:26
[국제] [미국 로스쿨]최악의 변호사 취업난, 명문 로스쿨들의 대처법은 ‘보조금’
미국 로스쿨들이 수십년 만에 최악의 법조계 취업시장에서 더디게 회복하면서 미국변호사협회(ABA)와 일자리의 정의를 두고 다투고 있다.일부 로스쿨들은 졸업생들이 영구적인 직장을 찾을 때까지 비영리 기관이나 정부 단체에서 일할 수 있도록 돈을 들여 왔다....
Usline  2015-08-05 00:49
[국제] [일본대학개혁]일본, 국립대 개혁 급시동…‘글로벌 경쟁력’·‘취업연계 교육 강화’
최근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일본 아베 정부가 국립대학의 강도 높은 개혁을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아베의 대학개혁에 찬반론이 나눠지고 있다고 보도했다.아베 정부의 대학 개혁안은 글로벌 경쟁력과 취업연계 프로그램 강화가 골자다. 아베 정부에서 이런 개혁...
Usline  2015-08-04 23:23
[국제] [글로벌]日 “이공계 여학생 늘리자”…'잃어버린 20년' 대책으로 등장
‘리케조(リケジョ·理系女)’라는 단어가 최근 일본 신문 경제면, 사회면에서 심심찮게 눈에 띤다. 우선 이 단어는 ‘이공계 종사하는 여자’라는 뜻이다. 일본 언론에 ‘리케조’ 단어는 지난해 이른 봄, 미모의 30대 일본 리케조의 대명사로 지칭되던 오보카...
차해진 도쿄 통신원  2015-08-02 23:05
[국제] [대학경제]美 포모나 칼리지 ‘베스밸류 대학’ 1위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하는 투자 대비 최고가치 대학 순위에서 미 남가주의 포모나 칼리지가 최우수 대학으로 뽑혔다.29일 포브스지는 학생들의 졸업 후 학자금 부채규모와 졸업률, 학생 만족도, 커리어 성공률 등 기준을 토대로 선정한 2015년 ‘베스트...
Usline  2015-07-30 16:20
[국제] [글로벌]영국정부 오스본 정책에 따라 학비보조금 폐지
영국정부가 현재 대학에 지원하는 학비보조금을 폐지해 대학들의 수업료 인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영국 일간 보도에 따르면 영국 내 24개 상위대학을 대표하는 러셀그룹은 오스본 장관의 정책을 반겼으며 이로 인해 소위 ‘엘리트’ 대학들이 등록금을 인상...
Usline  2015-07-27 11:26
[국제] [글로벌]“학교건물 빌려드립니다”…미 대학, 재정난 타개책으로 건물대여업 성행
미국 대학들이 재정난을 타개하기 위해 학교시설이용을 일반인에게 제공하는 등 묘책 마련에 분주하다.미국 대학들은 글로벌 금융이후 수업료를 인상하지 못했고, 가정형편상 금융지원을 요청하는 학생이 급증했는데 이를 학교가 직접적으로 영향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Usline  2015-07-09 14:04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9길 67-4 (잠원동 10-31)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20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