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37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금호·대우조선·동부··· 채용 훈풍 10월에도 계속
9월에 이어 10월에도 대기업 신입사원 공채 소식이 줄을 잇고 있다. 취업준비생들에게는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인크루트에 따르면 10월 건설업계가 대규모 채용을 계획하고 있는 가운데 금호아시아나와 대우조선해양, 동부그룹 등 ...
최창식  2011-10-03 22:24
[사회] 기숙사 식권 일괄구입 안하면 잠도 자지마라네···
대부분의 대학들이 기숙사 입사조건으로 수 십만원에 이르는 식권을 일시 구입하지 않으면 입사를 불허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져 등록금 이외 또 다른 부담요인이 되고 있다. 서울 동대문구 K대 서울캠퍼스의 한 학기 기숙사비는 60만원이다. 그러나 기숙사...
박병수  2011-09-30 08:53
[사회] 50.2% ‘안철수 좀 더 지켜보겠다’ ‘지지한다’보다 앞서
안철수 교수가 대선에 출마하면 대학생들은 ‘현재로서는 좀 더 지켜보겠다’는 의견이 50.2%로 ‘지지한다’는 의견 41.2%보다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대학전문 온·오프라인 매체 「U's Line」이 서울소재 대학생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
최창식  2011-09-30 08:44
[사회] 정부출연 기관, 공짜 해외 외유
정부출연연구소 등 교육과학기술부 산하기관 직원들이 지정금고나 법인카드사에서보내 준 공짜 해외여행과 연수 등을 무더기로 다녀온 것으로 드러났다. 20일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 김세연 의원(한나라당)이 교과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08년부터 올...
박병수  2011-09-20 20:09
[사회] 동국대 출신 연예인 ‘후배사랑 멘토 장학기금’
대한민국 영화와 연극, 방송 예술계를 이끌어가고 있는 동국대 연극학부 출신 동문들이 뜻을 모아 후배들을 위한 ‘후배사랑 멘토 장학기금’을 조성했다. 박신양, 고현정, 이정재 등 쟁쟁한 동문 스타들이 학과발전기금과 후배장학금을 기부해온 동국대 연극학부 ...
최창식  2011-09-16 14:25
[사회] 김영식 한국국제대 총장, 업무 복귀
교육과학기술부의 재정지원 제한 대학으로 선정된 데 대한 책임을 지고 사표를 냈던 경남 진주 한국국제대 김영식 총장이 15일 업무에 복귀했다.이 대학의 학교법인 강인학원은 이날 연 긴급이사회에서 김 총장의 사표를 반려했다고 밝혔다. 하충식 강인학원 이사...
최창식  2011-09-16 14:09
[사회] "좋은데 취업해라"는 말이 가장 듣기 싫다
대학생들이 추석연휴기간 가장 듣고 싶지 않은 말로 “좋은 데 취업해라”는 말이꼽혔다. 아르바이트 전문 구인·구직 포탈사이트 알바몬이 최근 대학생 561명을 대상으로 ‘추석 명절에 듣고 싶지 않은 말’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취업' 걱정이 가장 ...
박병수  2011-09-14 22:46
[사회] 김영식 한국국제대 총장 사의 표명
지난 5일 교육과학기술부의 정부 재정지원 제한대학에 포함된 한국국제대 김영식 총장이 사의를 표명했다.8일 한국국제대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정부 재정지원 제한대학 포함된 것에 대해 학사부총장을 비롯한 대학보직교수들의 사의가 잇따른데 이어 8일 오전 김...
최창식  2011-09-08 17:54
[사회] 이현청 상명대 총장 사의
이현청 상명대 총장이 정부재정지원 제한대학으로 선정된데 대해 책임을 지고 사임의사를 밝혔다.상명대는 이 총장과 부총장 등 서울·천안캠퍼스 소속 처장단 등 보직교수들이 일괄적으로 사의를 표명했다고 전했다. 상명대는 서울 소재 사립대 가운데 유일하게 이번...
최창식  2011-09-08 11:21
[사회] 재정지원 제한대학, 쇄신책 잇따라 발표
지난 5일 학자금 대출제한 및 정부재정지원 제한대학으로 분류된 대학들이 충격 속에서도 대학 쇄신책을 발표하는 등 발빠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정부재정지원 제한대학 명단에 포함된 경남대는 7일 총장명의의 성명서를 내고 “위기를 겸허한 기회로 삼겠다”며...
최창식  2011-09-07 13:12
[사회] 경희대 본·분교 통합 통합 승인
경희대(총장 조인원)는 교과부로부터 본·분교 통합 승인을 받고 내년 3월부터 서울캠퍼스와 국제캠퍼스를 통합 운영한다고 밝혔다.경희대는 1999년부터 학문단위를 이전하거나 합치는 등 중복되는 학과를 없애고 캠퍼스간 전과 허용, 입시요강 단일화 등으로 통...
최창식  2011-09-01 17:12
[사회] 이상의 전 합참의장, 한국국제대 석좌교수에
지난해 제35대 합동참보본부 의장을 지낸 이상의(60 사진왼쪽) 전 합참의장이 한국국제대((총장 김영식) 석좌교수로 임명됐다.한국국제대는 지난 30일 오후 3시 대학본관 4층 총장 접견실에서 이상의 전 합참의장의 특수체육교육과 석좌교수 임용장 수여를 ...
최창식  2011-09-01 16:55
[사회] 동국대 'Pride Dongguk 지성 콘서트' 교양강좌 신설
동국대가 가을 학기 이색 교양강좌를 신설해 화제다. 동국대 교양교육원은 ‘감성을 지닌 지성인,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는 도전가, 첨단 과학기술 시대에 조응하는 스마트인 양성’ 등을 목표로 사회 각계각층의 명사를 초청해 강연하는 ‘Pride Dongguk...
최창식  2011-08-31 16:39
[사회] 서울대 교수들 총장 선출방식 `직선제' 선호
교육과학기술부가 국공립대 총장직선제 폐지를 유도하고 있지만 서울대 교수들은 직선제 방식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30일 서울대 교수협회의회가 7월말부터 8월초까지 전임교수 1천825명 중 60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88%가...
유스라인  2011-08-31 15:56
[사회] 충주대-한국철도대 사실상 통합
충주대와 한국철도대의 통합이 ‘한국교통대학’으로 사실상 확정됐다. 국토해양부 사전실무위원회는 25일 오후 회의를 열고 교육과학기술부에서 상정한 두 대학 간의 통합안을 심의·의결했다. 두 대학 통합 절차는 9월 중순 열리는 수도권정비위원회 심의를 거쳐 ...
최창식  2011-08-31 13:22
[사회] [통합대학들의 내홍] 구조조정 해당학과 구성원 반발
본·분교 통합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몇몇 대학들이 구성원들의 반반을 사는 등 내홍을 겪고 있다. 중앙대 교수, 교직원, 재학생 대표 등으로 구성된 대학 평의원회는 ‘본·분교 통합 관련 학칙 개정안’에 대한 심의를 유보하는 등 대학본부 결정에 반발하고 있...
최창식  2011-08-31 13:20
[사회] 금강대, 학생1인당 장학금 전국2위
금강대의 장학금 혜택이 국내 최상위권 수준인 것으로 나타나 눈길을 끌고 있다.교육과학기술부가 '대학알리미(www.academyinfo.go.kr)'를 통해 공개한 대학정보정기공시 자료에 따르면 금강대의 지난해 학생 1인당 장학금은 1,343만 5,00...
최창식  2011-08-25 11:49
[사회] 건국대 '1천원 소액기부로 2억원 모았다'
건국대는 자체적으로 운영해 온 온라인 기부 시스템 ‘KU 나누미’에서 1천 원 씩의 소액 기부가 쌓여 1억9천727만여원의 학교 발전기금이 모였다고 밝혔다.온라인 기부 시스템은 특정 사업을 인터넷으로 선택해 기부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2008년 7월 ...
유스라인  2011-08-23 14:25
[사회] 아주대 학생회 감사원에 감사요청 탄원서 제출
아주대 학생회가 감사원에 대학 재정에 대한 감사를 요청하는 탄원서를 낸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된다. 22일 아주대 경영대학과 사회과학대학 총학생회장은 이날 감사원을 방문, 감사 요청 탄원서를 제출했다. 학생들은 감사 요청 이유로 △교비 불법투자및 ...
유스라인  2011-08-23 10:00
[사회] 경희대, 한의학 국제 박람회 개최
경희대(총장 조인원)는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제12회 한의학 국제 박람회를 개최한다.이번 한의학국제박람회의 슬로건은 ‘전통의 울림! 한방을 만나다!’로, 한의학 전문가를 위한 세미나와 함께 일반인들도 쉽게 즐길 수 ...
유스라인  2011-08-23 09:04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