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6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 美, 가장 많은 대통령 배출한 대학은
▲ 하버드대 설립자 동상 하버드대 유니버시티 홀 정면에 있는 하버드대 설립자 존 하버드의 동상. 하버드 칼리지는 1636년 미국 매사추세츠 베이 식민지 총독부의 표결에 의해 설립됐다. 미국에서 가장 많은 대통령을 배출한 대학은 하버드 대학인 것...
국제팀  2012-11-11 13:29
[국제] 세계 취업시장서 中-日 대학 질주…韓은 ‘아직’
글로벌 기업의 인사담당자들은 한국 명문대 출신 인재들을 몇 순위로 꼽을까. 민간 연구기관 이머징과 트렌던스가 공동 시행한 '2012 글로벌 취직능력' 조사 결과 아시아 주요국 대학들이 글로벌 인재를 배출하려는 노력을 강화하면서 세계 취업 시장에서...
U's Line  2012-10-27 02:56
[국제] <국제>미 스탠퍼드대 출신 창업기업, 연 매출 3000조원
‘기업가 정신’의 산실 미국 스탠퍼드대학 출신이 창업한 기업의 연간 매출액이 세계 경제 규모 5위인 프랑스의 국내총생산(GDP)과 맞먹는 2조7000억달러(약 3000조원)에 이른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스탠퍼드대 경영대학원 윌리엄 밀러 교수와 공과대학...
국제뉴스팀  2012-10-27 02:37
[국제] <특파원소식>美 대학 발전기금 운용 성과 하락세로
▲ 하버드에서 0.05% 손실과 기부금의 1 억 달러에 드롭 반환을 보고한다. 미국 아이비리그에 속한 ‘부자’ 대학들은 그동안 투자자들의 부러움의 대상이었다. 지난 20년 동안 대학들은 발전기금을 운용해서 10%가 넘는 투자 이익을 남겨왔기 때문...
김성환 뉴욕특파원  2012-10-19 02:39
[국제] 中 대학 채용설명회 살펴보니, 日 기업들 자취 감춰
일본 기업들은 올해 댜오위다오(钓鱼岛, 일본명 센카쿠열도) 분쟁으로 인해 중국 인재 채용에 어려움을 겪을 전망이다.관영 신화(新华)통신의 10일 보도에 따르면 소니 등 일본 주요 기업들은 매년 10~1...
국제뉴스팀  2012-10-14 04:12
[국제] '싸이 재학 대학 미 보스턴 대학 "기부금 좀 부탁해"
싸이(본명 박재상)의 강남스타일이 세계적으로 선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싸이의 모교인 미국 보스턴 대학이 그에게 기부금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혀 대학가에 화제를 불러 모으고 있다.보스턴 대학은 현재 10억 달러(한화 약 1조2천억원) 규모의 기금모금...
국제팀  2012-10-10 18:35
[국제] 미 최고 연봉 취업 1위, 프린스턴대 출신
미국서 최고연봉을 받는 대학 졸업자는 프린스턴 출신인 것으로 조사됐다.CNN방송이 페이스케일(PayScale.com)의 데이터를 분석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프린스턴 대학 졸업자가 받는 초임은 5만8천300 달러(한화 약 6천400만원)다. 그러나 중견...
국제팀  2012-10-10 18:29
[국제] 오바마를 고소했다가 초대한 노트르 댐 대학
유니버시티 오브 노트르 댐은 다른 가톨릭 대학과 함께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고소한 뒤 초대하는 일이 벌어져 관계자들을 당황하게 하고 있다. 노트르 댐 대학이 오바마 대통령을 고소한 이유는 헬스케어 개혁법에서 피임과 낙태에 대한 지원을 하기 때문이고 초...
박병수  2012-10-10 18:27
[국제] MS· 구글, 고등학교에 가서 살다
마이크로소프트사(MS)가 고등학교를 찾아가 고등학생들에게 컴퓨터 사이언스에 대해 큰 관심을 갖도록 격려하고 직접 교육을 시키는 프로그램을 회사 전략적 차원에서 진행 중이다.마이크로소프트사를 비롯한 미국 컴퓨터 회사들이 고등학교에 달려가서 컴퓨터 사이언...
국제팀  2012-10-10 18:23
[국제] 싱가포르국립대 '아시아 TOP2 대학'이 된 힘
영국의 ‘더 타임스’가 3일 발표한 2012년 세계대학순위에서 싱가포르국립대(NUS)가 아시아 2위에 올라 세계 대학가의 이목이 집중됐다.지난달 영국의 대학평가 기관 ‘QS’가 발표한 대학순위에서도 아시아 2위를 차지해 명실상부한 아시아 TOP2 대학...
U's Line 국제팀  2012-10-08 01:02
[국제] 美 대학, 입학지원자 인터넷 이용검증 강화
미국 대학들이 신입생 선발 과정에서 입학 지원자들이 인터넷을 이용하면서 문제점의 여부를 검증결과가 입학여부에 영향을 주는 정책을 채택하고 잇어 이목을 끌고 있다. 자기 소개서나 추천서가 아닌 인터넷 등 온라인을 이용하는 과정에서 나타난 입학 지원자들의...
U's Line 국제팀  2012-10-08 00:38
[국제] 중국, 대학가 조혼(早婚) 풍조 확산
최근 중국 대학생 사이에 법정 혼인 연령 이전에 결혼하는 조혼(早婚) 풍조가 확산하고 있다고 후난성에서 발행되는 초천도시보(楚天都市報)를 인용해 연합뉴스는 전했다.신문은 지난달 30일 우한(武漢)시내 한 호텔에서 친구와 선후배 40여명을 초청해 결혼식...
U's Line 국제팀  2012-10-02 18:25
[국제] 스펙 좋은 사람보다 부족한 사람을 뽑는게 낫다
최근 3명의 유럽 학자들이 발표한 논문이화제가 되고 있다. 스펙 좋은 사람보다 스펙이 부족한 사람을 고용하는 것이 기업에 낫다는 주장을 담고 있기 때문이다.미국의 경제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이 유럽 학자들은 스펙이 다소 부족한 사람을 고용하면 부족한 ...
U's Line 국제팀  2012-09-29 21:09
[국제] 등록금 폭탄 英 대학생들, 미 대학에 '솔깃'
미국 대학이올해 등록금이 3배 가까이 오른 영국에서 우수한 인재를 유치하기 위해영국에서 공격적 마케팅을 벌이고 있다. 23일(현지시간) 영국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오는 28, 29일 런던 켄싱턴 타운홀에서 미국 대학 박람회가 열린다. 하버드대, 예...
U's Line 국제팀  2012-09-25 00:18
[국제] 생생한 정보, 교환학생이 답해주다.
누구나 한번쯤 대학교에 입학하며 교환학생을 꿈꾼다. 하지만 준비과정에 대한 ‘막막함’과 평소 생활에서 벗어난다는 ‘낯설음’ 때문에 이를 잊고 살아간다. 그리하여 이번 호에서는 우리학교 국제교류 프로그램에 대해 알아보고, 지난 학기에 국제교류 프로그램에...
김지은/황인목/황지연 국민대신문 기자  2012-09-24 02:52
[국제] '인문학 위기'…美 명문대 인문학과 칼질
미국 남부 인문학의 요람으로 불리는 애틀랜타의 에모리대가 교양과 문과 계열 과목을 대거 없애는 학과 통폐합 조치를 단행해 대학가에 파장을 낳고 있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에모리대는 최근 학내 공지를 통해 대학구조조정 방안의 하나로 학부와 대학원의 일부 ...
U's Line 국제팀  2012-09-20 13:25
[국제] 그리스, 실업난으로 학생 뒤따라 교수도 떠나
실업난으로 그리스 대학생들이 외국에서 일자리를 찾는 데 이어 교수들도 동유럽 등지의 대학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알바니아와 불가리아의 여러 대학이 그리스 교수를 초빙하러 경쟁적으로 나선다고 그리스 일간지 카티메리니가 19일(현지시간) 보도했...
U's Line 국제팀  2012-09-20 01:43
[국제] 미국에서 초임 최고연봉 대학, 사우스다코타대
세계 최고의 명문대학 하버드를 졸업하면 최고의 연봉을 받을까? 아니다.상품시장 호황으로 관련 학과가 있는 대학 졸업생들이 더 많이 받는다. 블룸버그통신은 19일 하버드대가 졸업생 연봉순위에서 사우스다코타대학 광산기술학과에 밀렸다고 보도했다. ...
U's Line 국제팀  2012-09-20 00:00
[국제] 【국제】미, 주립대학과 사립대학 등록금 격차 좁혀져
미국 주립대학과 사립대학의 등록금 격차가 계속해서 좁혀지고 있습니다. 1년에 5만불(6천만원)이 훌쩍 넘는 등록금을 내야 하는 사립대학들이 풍부한 학교 발전기금으로 구축한 탄탄한 재정을 기반으로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해주는 반면, 대다수 주립대...
U's Line 국제팀  2012-09-13 01:28
[국제] 【국제】"해는 다시 떠오르고" 국화꽃 싯귀의 위안
교토대학교에서는 방학이 8월 초에 시작되었다. 한국 대학들에 비하면 한 달 반 정도 늦은 셈인데, 일본의 학기 제도는 한국에 비해 한 달씩 뒤로 밀려 있기 때문에 방학도 늦은 편이다. 그래서 봄 학기도 3월 초가 아닌 4월 초에 시작하고, 가을 학기는...
연구생들의 청춘스케치  2012-09-11 02:04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난계로 28길 8(남양빌딩) 302호  |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